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1천300만 원 성금 전달

김정화 기자 | 기사입력 2020/04/01 [07:41]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1천300만 원 성금 전달

김정화 기자 | 입력 : 2020/04/01 [07:41]

 

▲ [왼쪽부터] 김경조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장, 오거돈 부산시장,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부산시 제공

 

[보스타임 김정화 기자]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회장 김경조)가 3월 31일, 부산시청 7층 접견실에서 참여하는 성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전달식에는 오거돈 부산시장과 김경조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장,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지역 경제가 어려운 가운데에도 한국여성경제인협회 회원들께서 따뜻한 마음을 모아주셔서 감사드린다”라며 “협회에서도 여성기업종합지원센터와 함께 코로나19 전담대응TF를 운영하는 걸로 알고 있다. 시와 함께 협력해 지금의 위기를 이겨나갔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경조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장도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기를 바라는 마음”이라며 “코로나19 때문에 여러모로 어려움이 많은 의료진과 저소득층, 중소상인들을 위해 사용해달라”라고 전했다.

 

이날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는 1천300만 원의 성금을 부산시에 전달했다. 이들이 전달한 기부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 피해 소규모업체와 의료진을 비롯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등을 위해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부산지회는 여성경제인의 지위향상과 권익보호를 목적으로 1976년 설립되어 여성창업지원센터, 부산여성창업보육센터 등을 운영하며 여성기업 경영지원, 여성경제인 육성 등의 사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코로나19 전담 대응 TF를 구성하여 여성기업의 피해구제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